단단한 꽃가루 입자를 부드러운 젤 입자로 변화: 네이처 커뮤니케이션 게재

싱가폴 난양공대 (NTU) 연구팀은 단단한 꽃가루 입자를 부드러운 젤 입자로 변화시키는 방법을 개발했다 (자세히 보기 링크-( NTU Singapore scientists turn ultra-tough pollen into flexible material), (CNA_NTU Pollen)). NTU 연구팀은 비누를 제조할 때와 비슷한 화학적 방법을 이용해 꽃가루 막을 변화 시켜, 주변 환경 변화에 따라 수축이나 팽창을 할 수 있는 부드러운 재료로 탈바꿈시켰다.

해바라기(sunflower)를 비롯해 다양한 쌍떡잎식물에서 유래한 꽃가루는 이처럼 pH나 이온 변화에 따라 반응할 수 있다. 이 특성을 이용하면 소프트 로봇, 에너지 발전기, 센서 등의 응용 분야를 위한 혁신적인 소재를 개발하기 위한 밑거름이 될 수 있다 (자세히 보기 링크-(PNAS movie compile), (Pattern pollen compile)).

연구의 공동 교신저자: 수브라 수레쉬 총장, 조남준 교수, 송주하 조교수, 리화 부교수. 공동 저자: 판 텅페이 박사, 박수현, 모하메드 샤루딘 이브라힘, 진호균 박사과정생, 시 첸 박사, 송유현, 양윤, 나탈리아 모크레제카 연구원 등이 참여. 더

보기: 다른 꽃가루 연관된 비디오 링크.
더 읽기: https://www.nature.com/articles/s4146…, http://www.donga.com/news/article/all…, https://www.chosun.com/site/data/html…, https://n.news.naver.com/mnews/articl…, http://www.irobotnews.com/news/articl…

LEAVE A REPLY

Please enter your comment!
Please enter your name here